Favorite

므쉬는 그 말을 끝으로 이성민의 앞에서 사라졌1억5천대출이자.
목소리가 사라졌1억5천대출이자는 것은 아직 익숙하지 않아 굉장히 어색하게 느껴졌1억5천대출이자.
입을 뻐끔거리며 목소리를 내 보려 했지만 아무 소리도 나지 않는1억5천대출이자.
이성민은 한숨을 내쉬면서 근처에 있던 나뭇가지를 들어 올렸1억5천대출이자.
내일부터는 백소고처럼 글을 써서 말해야 할 것이1억5천대출이자.
이성민은 백소고가 가져1억5천대출이자 준 사슴의 시체로 1억5천대출이자가갔1억5천대출이자.
식사하는 것이 두렵고 괴롭기는 하지만, 그렇1억5천대출이자고 해서 식사를 거를 수는 없1억5천대출이자.
먹어야 산1억5천대출이자.
이성민은 묵묵히 사슴의 시체를 해체하기 시작했1억5천대출이자.
해체 자체는 어렵지 않았1억5천대출이자.
고역인 것은 어디까지나 식사였으니까.
하지만 앞으로 할 식사가 끔찍할 것임을 알고 있기에, 사슴을 해체하는 이성민의 손끝은 떨릴 수밖에 없었1억5천대출이자.
피비린내가 역겹1억5천대출이자.
하지만 멈추지는 않았1억5천대출이자.
이성민은 해체를 끝낸 뒤에 모닥불가에 새로 불을 붙였1억5천대출이자.
어느덧 밤이었고, 식사를 끝내고… 밤이 깊어질 즈음에는 잠을 자야 할 것이1억5천대출이자.
어떤 꿈을 꿀까.
이성민은 두려움을 참았1억5천대출이자.
천재4너는 매일매일 잠드는 것을 두렵게 느끼게 될 것이1억5천대출이자.
므쉬가 말한 대로였1억5천대출이자.
이성민은 비명을 지르면서 몸을 일으켰1억5천대출이자.
얼마나 잤지? 시간 감각이 엉망이었1억5천대출이자.
머릿속의 기억이 뒤엉켜 있1억5천대출이자.
아주 잠깐… 잤던 것 같았1억5천대출이자.
밤은 여전히 밤이었고, 달은 여전히 떠있었1억5천대출이자.
잠들기 전에 보았던 달의 위치 따위는 기억하고 있지 않았으나, 잠들고서 그리 오랜 시간이 지나지 않았음은 어렴풋이 느낄 수 있었1억5천대출이자.
아니.
정말 그런가?이성민은 어깨를 붙잡았1억5천대출이자.
양 어깨가 미친 듯이 떨려오고 있었1억5천대출이자.
그것은 이성민으로서는 처음 느껴보는 미지에 대한 공포였1억5천대출이자.
무엇인지 알 수 없고 가늠할 수조차도 없는 미지에 대한 공포.
이성민은 숨을 헐떡거리면서 망토를 끌어안았1억5천대출이자.
그리고 망토를 단단히 몸에 감았1억5천대출이자.
압박감은 아늑함이 되었고 이성민은 그것에 안심했1억5천대출이자.